티스토리 뷰

동의보감

[동의보감] 腎臟 신장

몸과마음 2013. 12. 15. 13:00



腎臟圖 신장의 그림





腎形象 신의 형상

신은 두 개로, 형태는 붉은팥이 서로 마주 대하고 있는 것 같으며, 등의 힘줄에 꾸부정하게 붙어 있다. 겉은 기름으로 싸여 있고, 속은 희고 겉은 검은데 정을 간직하는 일을 맡아 한다.『내경』

○ 신은 두 개인데, 무게는 각기 아홉 냥씩 모두 한 근 두 냥이다. 왼쪽의 것은 수水에 속하고, 오른쪽의 것은 화火에 속한다. 남자는 왼쪽 신이 으뜸이 되고, 여자는 오른쪽 신이 으뜸이 된다.

○ 신의 형태는 붉은팥이 서로 마주 대하고 있는 것 같은데 서로 나란히 붙어서 마치 고리 같으며, 등심의 막에 꾸부정하게 붙어 있다. 속은 희고 겉은 자줏빛이다. 양쪽 신장의 두 계系는 서로 통하여 아래로 내려가고, 위로 올라간 것은 심장의 계系와 통하여 하나가 된다. 이것이 감수坎水는 북쪽에 있고, 이화离火는 남쪽에 있어서 수와 화가 서로 감응한다고 하는 것이다.『의학입문』


腎臟有二 신장은 두 개가 있다

장臟은 다 각각 하나씩인데, 신腎만은 둘이 있으니 왜 그러한가. 신이 두 개라고 하지만 모두 신이 아니라 왼쪽 것이 신이고, 오른쪽 것은 명문命門이다. 명문이란 정과 신이 머무르는 곳이고 원기와 관계되는 곳이다. 남자는 이것으로 정을 간직하고, 여자는 이것으로 포를 얽고 있으므로 신은 하나라는 것을 알 수 있다.『난경』

○ 명문은 [오장에 속한] 정장正臟이 아니며 삼초는 [육부에 속한] 정부正腑가 아니다.『의학입문』


腎部位 신의 부위

신은 배꼽과 서로 마주하는 곳에 있는데 허리와 서로 대응한다.

○ 허리는 신의 상태가 밖으로 드러나는 곳이다.

○ 신은 열녀가 되어 후궁에 있으며, 두 개이다.『의방유취』

○ 경문혈 두 개는 신의 모혈이다. 이것은 허리 가운데 척추를 끼고 있는데, 계륵부에서 아래로 한 치 여덟 푼 되는 곳에 있다. 그리고 등에서는 신수혈腎兪穴의 위치에 해당하는데, 제2요추 아래 양쪽에 있다. 명문혈은 제2요추 아래에 있는데, 배꼽과 마주 대하고 있으니 이것이 신의 부위이다.『동인』

○ 명문의 계系가 바로 심포락인데, 그 경맥은 수궐음이며 그 부腑는 삼초이고 그것이 차지한 부분은 심心의 아래와 횡격막의 위로, 횡격막 쪽으로 비스듬히 내려와 횡격막과 서로 꼭 붙어 있다. 그곳에 누런 기름으로 덮여 있는 것이 심心이다. 그리고 덮여 있는 기름덩어리 밖으로 가는 근막이 실처럼 심폐心肺와 서로 연결되어 있는데, 이것이 포락이다.『의학입문』


腎主時日 신이 주관하는 때

신은 겨울을 주관하고, [병이 들면] 족소음과 족태양이 주치하며, 그 [상응하는] 날은 임일壬日과 계일癸日이다.

○ 북쪽은 한寒을 생기게 하고, 한은 수기水氣를 생기게 하며, 수기는 짠맛을 생기게 하고, 짠맛은 신의 기를 생기게 한다.

○ 신은 음陰 중의 소음으로, 겨울의 기운과 통한다.『내경』

○ 신은 음식물로 생긴 정精을 받아들이는 일을 주관하며 아주 고요한데, 자시子時에만 탁한 기운이 한 번 움직일 뿐이다.『의학입문』


腎屬物類 신에 속한 사물들

신腎은 하늘에서 한寒이고, 땅에서는 수水이며, 괘卦에서는 감괘坎卦이고, 몸에서는 뼈이며, 오장에서는 신腎이고, 빛깔에서는 검은빛이며, 음音에서는 우羽이고, 소리에서는 신음이며, 변동(병적 변화)에서는 떨림이고, 구멍[五官] 귀이며, 맛에서는 짠맛이고, 뜻[志]에서는 두려움이다. 경맥에서는 족소음이며, 액液은 침이고, 그 상태가 드러나는 것은 머리카락이며, 냄새는 썩은 냄새이고, 숫자는 6이며, 곡식은 콩이고, 가축은 돼지이며, 동물은 비늘이 있는 것들[鱗]이고, 과실은 밤[栗]이며, 채소는 미역[藿]이다.『내경』

○ 그 경맥은 족소음경이다.『내경』


腎臟大小 신 크기의 차이

신은 밖[外]을 주관하여 멀리 듣게 한다. 그러므로 귀가 잘 들리는지 들리지 않는지를 보고 신장의 상태[性]를 알 수 있다. 

○ 얼굴빛이 검고 살결이 부드러운 사람은 신이 작고, 살결이 거친 사람은 신이 크다. 귀가 높이 달린 사람은 신이 높이 위치하며, 귀가 뒤쪽 아래로 숨은 사람은 신이 아래에 위치한다. 귀가 단단한 사람은 신도 견고하고, 귀가 얇고 단단하지 못한 사람은 신이 약하다. 귀가 앞쪽으로 협거[牙車] 쪽에 잘 달린 사람은 신이 단정하고, 귀가 한쪽으로 치우쳐 높이 있는 사람은 신이 한쪽으로 기울어져 있다.

○ 신이 작으면 오장이 편안하여 사기에 잘 상하지 않고, 신이 크면 허리가 잘 아프고 사기에 쉽게 상한다. 신이 높이 위치하면 등이 아파서 구부리거나 펴기를 잘 하지 못한다. 신이 아래로 처져 있으면 허리와 꽁무니가 아프거나 호산狐疝이 생긴다. 신이 견고하면 허리나 등이 아프지 않고, 신이 연약하면 소갈이 잘 생긴다. 신이 단정하면 [신의 기가] 조화되고 편안하여서 잘 병들지 않는다. 신이 한쪽으로 치우쳐 있으면 허리와 꽁무니가 아프다.『영추』


腎傷證 신이 상하는 근거

억지로 무거운 것을 들거나, 성생활을 지나치게 하거나, 땀이 난 채 찬물로 목욕을 하면 신을 상한다.『영추』

○ 오랫동안 습기가 있는 곳에 앉아 있거나 억지로 물에 들어가 있으면 신을 상한다.『난경』


腎病證 신병의 증상

사기가 신에 있으면 뼈가 아프거나 음비陰痺가 생긴다. 음비는 눌러보아서는 알 수 없으나 배가 불러오르고 허리가 아프며 대변을 보기가 힘들고 어깨와 등, 목이 아프고 때로 어지럼증이 나타난다.『영추』

○ 비병脾病이 신腎으로 전해져 생긴 병을 산가疝瘕라고 하는데, 아랫배에 열이 몰려서 아프고 흰 분비물이 나가는 것을 고蠱라고 한다. 왕빙의 주에서는 "흰 분비물이 나간다는 것은 오줌으로 뿌연 액체가 나간다는 것이다"라고 하였다.

○ 신에 열이 있으면 얼굴빛이 검고 [잇몸이 말라서] 이가 드러난다.

○ 말라서 큰 뼈들이 드러나고 큰 살 덩어리가 움푹 들어가며 어깨뼈에 골수가 없어지고 동작이 더 쇠약해지며, 진장맥이 나타나면 1년 이내에 죽는데, 진장맥이 나타나면 죽을 날짜까지 미리 알 수 있다. 왕빙의 주에서는 "이것은 신의 진장맥으로, 365일 이내에 죽는다"고 하였다.『내경』

○ 신병이 겉으로 나타나는 증상은 얼굴빛이 검고 무서움을 잘 타며 자주 하품하는 것이다. 속으로 나타나는 증상은 배꼽 아래쪽에 동기動企氣가 있으며, 눌러보면 단단하면서 아픈 것 같다. 기가 거꾸로 치밀어 오르고 아랫배가 당기면서 아프고 설사를 하는데, 뒤가 묵직하고 발과 정강이가 차갑고 서늘해진다.『난경』


腎病虛實 신병의 허증과 실증

신기가 허하면 궐厥이 되고, 실하면 창脹이 된다.

○ 신이 실하면 배가 불러 커지고 정강이가 부으며 숨차고 기침이 나며 몸이 무겁고 잠잘 때 땀이 나며 바람을 싫어한다. 허하면 가슴이 아프고 윗배와 아랫배가 아프며 손발가락 끝이 싸늘하고[淸厥] 기분이 좋지 않다.『영추』


○ 신이 허하면 배고픈 것처럼 명치 밑에 무언가 매달린 것 같고 무서움을 잘 탄다.『의학입문』


腎病間甚 신병이 덜해지거나 더해지는 것

병에 신이 있으면 봄에 낫는데, 봄에 낫지 않으면 늦은 여름에 가서 더해진다. 그리고 늦은 여름에 죽지 않으면, 가을에는 웬만하다가 겨울에 가서 완전히 낫는다.

○ 신병은 갑일甲日이나 을일乙日에 낫는데, 갑일이나 을일에 낫지 않으면 무일戊日이나 기일己日에 가서 더해진다. 그리고 무일이나 기일에 죽지 않으면 경일庚日이나 신일辛日에는 웬만하다가 임일壬日이나 계일癸日에 가서 완전히 낫는다.

○ 신병은 한밤중에는 좋아졌다가 사계에는 심해지면, 오후 3시 반에서 5시 반 사이에는 안정된다.『내경』


腎病治法 신병의 치료법

신은 마르는 것을 싫어하는데, 이런 때는 빨리 매운 것을 먹어서 눅여주고 주리를 열어서 진액을 보내주고 기를 통하게 하여야 한다. 신은 단단하고자 하니 빨리 쓴 것을 먹어서 단단하게 하여야 한다. 쓴 것으로 보하고 짠 것으로 사한다.『내경』

○ 신은 마르는 것을 싫어하니 지모 · 황백을 쓴다. 신은 단단하고자 하니 지모를 쓴다.  보補하려면 황백을 쓰며, 사瀉하려면 택사를 쓴다. 또한 신이 허하면 숙지황을 쓴다고 하였다.(동원)

○ 신병에는 기장 · 쌀 · 닭고기 · 복숭아 · 파 같은 매운 것을 먹는데, 이는 그 매운맛의 눅여주는 성질을 취한 것이다.『내경』

○ 신병에는 콩 · 돼지고기 · 밤 · 미역이 좋은데, 이것은 자기 본래의 미인 신의 미[짠맛]를 취한 것이다.『침구갑을경』

○ 신병에는 구위법灸?法을 쓰지 말고 뜨거운 음식을 먹지 말며 뜨겁게 불에 쬔 옷을 입지 말아야 한다.『내경』

○ 신에는 본래 실한 증상이 생기지 않으므로 신을 사瀉하면 안 된다. 전을錢乙의 처방에는 신을 보하는 지황원地黃元만 있고, 신을 사하는 약은 없다.『의학강목』

○ 왼쪽 신은 수水에 속하는데, 수가 부족하면 음이 허해진다. 보신환이나 육미지황환, 자음강화탕을 쓴다. 오른쪽 신은 화火에 속하는데, 화가 부족하면 양이 허해진다. 팔미환이나 가감팔미환, 온신산을 쓴다.


兩臟同一腑 두 장의 부는 같다

오줌이 맑고 잘 나오며, 맥이 침지沈遲한 것은 신에 찬 기운이 들어갔기 때문이다. 오줌이 붉고 누기 힘들며, 맥이 침삭沈數한 것은 명문에 뜨거운 기운이 들어갔기 때문이다. 신과 명문의 맥이 같다고 하는 것은 두 장에 든 병이 모두 방광 하나의 부腑로 들어간다는 말이다.『의학입문』


腎絶候 신기가 끊어진 증후

소음의 기가 다하면 얼굴빛이 검게 되고 이의 뿌리가 드러나 길어 보이며 때가 끼고, 배가 불러오르며 막혀서 위아래가 통하지 못하게 되어 죽는다.『내경』

○ 족소음의 기가 끊기면 뼈가 마른다. 소음은 겨울에 해당하는 경맥으로, 잠복해 다니면서 골수를 적셔준다. 그러므로 뼈가 적셔지지 않으면 살이 [뼈에] 붙지 못한다. 뼈에 살이 서로 붙지 못하면 살이 무르면서 빠지는데, 살이 무르면서 빠지면 이의 뿌리가 드러나 [이가] 길어 보이고 때가 끼며 머리카락에 윤기가 없어진다. 머리카락에 윤기가 없는 것은 뼈가 먼저 죽은 것이니, 무일戊日에 위독해졌다가 기일己日에 죽는다.『영추』

○ 대소변이 저도 모르게 저절로 나오고, 미친 소리를 하며 눈을 치뜨고 곧추보는 것은 신기腎氣가 끊어진 것이다. 맥이 부浮하면서 홍洪하고 몸에서 기름 같은 땀이 나며 계속 숨이 차고 물도 넘기지 못하며 몸을 제대로 움직이지 못하는데, 증상이 잠깐 덜하였다 더하였다 하는 것은 명문의 기가 끊어진 것이다.(중경)

○ 신기가 끊기면 4일 만에 죽는다고 하는데, 그것을 어떻게 알 수 있는가. 이가 갑자기 마르고 얼굴빛이 아주 검게 되며 눈알이 노랗게 되고 허리가 끊어지는 것 같으며 땀이 물 흐르듯 나는 것을 보고 알 수 있다. 인중이 부어 편평해지면 10일 만에 죽는다고도 하였다.『맥경』


腎臟修養法 신장을 수양하는 법

늘 음력 10월, 11월, 12월 초하룻날과 보름날 해뜰 무렵에 북쪽을 향하고 평좌하여 이를 7번 부딪치고, 침을 3번 삼킨 다음 북쪽의 맑은 공기[玄宮黑色氣]를 들이마시고 입으로 5번 삼킨 다음 60번 숨쉴 동안만큼 숨을 쉬지 않는다.『양성서』


腎臟導引法 신장의 도인법

정좌하고 앉아서 양손을 위로 들어 좌우 귀에서부터 옆구리까지 문지르기를 15번씩하고, 손을 가슴에 대었다가 발사하듯이 활짝 펴고 몸을 좌우로 늘리기를 15번 한 다음, [일어서서] 발로 앞뒤와 좌우로 각각 10여 번 뛰면 허리와 신, 방광 사이에 있던 풍사와 적취가 없어진다.(구선)

○ 신수혈을 마찰하는 방법은 자기 전에 침상에 걸터앉아 다리를 내려뜨리고 옷을 풀어헤친 후 숨을 쉬지 않고 혀를 입천장에 올려붙이고 눈은 정頂을 보면서 항문을 조이며 손으로 양쪽의 신수혈 부위를 각기 120번씩 문지른다. 많이 할수록 좋은데, 다 한 다음에는 이를 부딪친 뒤에 자야 한다. 오로지 신의 원기가 허랭하여 오줌이 힘없이 자주 나오는 것을 치료한다.『양로서』


'동의보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의보감] 胃腑 위부  (0) 2014.01.28
[동의보감] 膽腑 담부  (0) 2014.01.18
[동의보감] 腎臟 신장  (0) 2013.12.15
[동의보감] 肺臟 폐장  (1) 2013.11.03
[동의보감] 脾臟 비장  (0) 2013.10.09
[동의보감] 心臟 심장  (0) 2013.08.28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