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五臟藏七神 오장은 일곱 가지 신神을 간직한다.

『내경』에서는 "오장이 각기 간직하는 것이 있는데, 심心은 신神을 간직하고, 폐는 백魄을 간직하고, 간은 혼魂을 간직하고, 비脾는 의意를 간직하고, 신腎은 지志를 간직한다"고 하였다. 또, "비脾는 의意와 지智를 간직하고, 신腎은 정精과 지志를 간직하는데, 이를 일곱 가지 신이라고 하였다.

왕빙의 주에서는 "신神은 정精과 기가 변하여 이루어진 것이며, 백魄은 정과 기를 옆에서 돕는 것이고, 혼魂은 신神의 기를 보필하는 것이고, 의意는 새겨서 잊지 않는 것이며, 지志는 그 의를 오로지 하여 바뀌지 않게 하는 것이다"라고 하였다.

○『영추』에서는 "두 정精이 서로 만나 맺는것[交結]을 신神이라 한다. 이 신을 따라서 왔따갔다하는 것을 혼魂이라 한다. 정과 함께 드나드는 것을 백魄이라 한다. 심心 속에 품고 있는 바가 있는 것을 의意라고 한다. 의가 오래 보존되는 것을 지志라고 한다. 멀리까지 잘 생각하여[慮] 사물에 잘 대처하는 것을 지智라 한다"고 하였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