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책冊

자연치유 Spontaneous Healing

몸과마음 2012. 5. 6. 05:59



미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대체의학 분야의 세계적 명망가 앤드류 와일 박사. 그가 쓴 '자연치유 Spontaneous Healing (1994년 펴냄)'.


이 책은 하버드 의대를 나온 한 의학자가 서양의학의 한계를 깨닫고 자연치유력에 관심을 가지고서, 현대의학이 포기한 병을 극복한 다양한 사례와 대체의학적 방법들, 그리고 그 배경이 되는 이론을 담은 글이다. 이론적인 이야기는 많지 않고 서양의학이 포기한 환자의 치유 사례들과 여러가지 대체의학적 방법들을 소개한 책이라고 보면 되겠다. 


책의 구성은 세부분으로 나뉘어 있는데, 내 몸안에 치유체계가 존재함을 보여주는 사례 및 다양한 대체의학적 방법들과 이들에 관련된 간단한 이론을 소개하고 있고, 치유체계가 존재한다면 이 능력을 최대치로 끌어 올리기 위한 여러가지 조건 및 방법들을 이어서 열거한 후, 실제 질병에 대한 치유는 어떻게 해야 하는지 구체적인 정보를 마지막에 제공하고 있다.


나의 관심을 끌었던 부분은 '정골요법'과 '호흡' 이다.


정골요법중에서도 두개천골요법을 주로 설명하고 있는데, 두개천골요법이란 '중앙신경계 그리고 이것과 연관된 구조들은 끊임없이 규칙적으로 움직이고 있으며 이 운동이 인간의 건강과 생명의 중요한 특질'이라고 설명하면서 좀더 본질적인 호흡이라는 의미에서 '일차적호흡'이라고 규정한다. 


그러면 일차적호흡은 어떻게 구성되어 있는가? 다섯가지로 요약해 놓았다.

- 두개골의 접합점(두개골을 이루고 있는 스물여섯 개의 뼈를 연결하는 지점)에서 이루지는 운동

- 두뇌 반구의 수축과 팽창

- 뇌와 척수를 덮고 있는 피막의 운동

- 뇌척수액 내의 유동적인 파동

- 천골(꼬리뼈)의 미세한 비자율적 운동


특히 두개골 움직임이 중요한데, 이 움직임이 손상받는 원인을 또한 세가지 외상으로 정리했다.

- 출생시 : 첫울음 완벽치 않으면 두개골 움직임 제약. 산과 기술의 문제로 증가 경향.

- 신체외상 : 특히 어릴적 어디에서 떨어지거나 얻어맞아서 정신을 잃게되는 사고.

- 정신적외상 : 특히 어린시절 경험한 상처.


두개골의 움직임에 제약이 가해지면 다른 모든 기관을 통제하는 중앙신경계가 제대로된 역할을 수행할 수 없게되고 이것이 방치되면 결국 질병으로 이어질 수 밖에 없다는 논리이다.


두번째로는 인상적이었던 것은 '호흡'의 강조였다.

'호흡은 최소한 물질적 현실과 비물질적 현실의 경계선 위에 걸터앉아 있다. 호흡은 고유한 운동과 리듬을 지니고 있으며, 생명과 활력의 근원이다. (중략) 많은 언어에서 영혼과 호흡은 동일하다. (중략) 일부 문화권에서는 신이 사람마다 특정한 수의 호흡을 할당하며 그 수를 다 소모하고 나면 생명이 끝난다고 믿는데, 이것은 호흡을 천천히 해야 하는 논거가 된다.'라고 호흡의 중요성을 설명한다.


실제 저자가 환자에게 내린 처방을 보면 '이완호흡'을 실천하라는 예가 많이 나온다. 저자가 말하는 이완호흡의 방법은 무엇일까.

'훈련하는 동안 혀는 항상 요가 위치에 있어야 한다. 입을 통해서 숨을 완전히 내쉬는데, 이때 숨소리가 나야 한다. 그 다음엔 입을 다물고 코를 통해 조용히 숨을 들이마시면서 속으로 넷을 센다. 숨을 멈추고 일곱을 센다. 그리고 소리가 나도록 입으로 숨을 내쉬면서 여덟을 센다. 이 과정을 네 번 반복한 다음 일상적인 호흡으로 돌아간다.'

들이마시기, 멈추기, 내쉬기의 비율이 4:7:8인 것에 주의하자. 이 훈련을 반복하면 호흡의 속도가 느려진다고 하며 저자가 강조하는 것은 호흡운동은 규칙적으로 꾸준히 해야 한다는 것이다.


책의 구성을 아래와 같이 맵으로 만들어 보았으며 더 자세한 맵은 그 아래에 있다. 글씨가 작아 안보인다면 클릭! 






'책冊'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발포부항하는 여자  (5) 2012.07.30
밥따로 물따로 음양식사법  (0) 2012.06.21
동의부항 건강법  (0) 2012.05.31
인체와의 대화 : 존 어플레저 박사의 두개천골 요법  (4) 2012.05.16
자연치유 Spontaneous Healing  (1) 2012.05.06
항암제로 살해당하다  (0) 2012.04.25
댓글
댓글쓰기 폼